일반자료실
연합회 사진갤러리
연합회 동영상
연합회 보도자료
사람찾기
 

                

제     목   '오늘 꼭 우주로' 오후5시께 발사

작 성 자

 웹마스터

조 회 수

591

작 성 일

2010-06-09

<나로호> '오늘 꼭 우주로' 오후5시께 발사


<나로호> 우주시대 D-DAY (서울=연합뉴스) 한국 첫 우주발사체 나로호(KSLV-I)가 2차 발사를 앞두고 고흥 나로우주센터 발사대에 장착돼 기립해 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utzza@yna.co.kr

오후1시30분 발사시각 발표…오후 3시께 연료주입

(나로우주센터<고흥>=연합뉴스) 김영섭 신재우 기자 = "오늘은 꼭 우주로 간다"

드디어, 한국 첫 우주발사체 나로호(KSLV-I)가 9일 오후 5시 전후해 우주로 가는 힘찬 발걸음을 내딛는다.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전남 고흥군 봉래면 외나로도 나로우주센터에서 나로호 발사를 위한 모든 준비를 끝냈다고 9일 밝혔다.

정부는 이날 오전 9시께 나로호 관리위원회를 개최해 하루전 리허설 작업에 대한 분석결과와 기상상황, 우주 물체와의 충돌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뒤 오후 1시30분께 발사시각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정부는 8일 나로호 1단, 2단 로켓에 대한 발사 리허설(예행연습)을 각각 실시했으며 결과 분석도 모두 마무리했다.

현재 김중현 교과부 제2차관 주재의 나로호 관리위원회는 현장상황실을 운영하며 나로호 발사준비 진행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있다.

이를 통해 발사 리허설 진행상황의 이상 유무와 발사 당일 추진제 주입 및 자동시퀀스 등의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이상 현상 발생 즉시 대응방안을 마련하게 된다고 교과부는 전했다.

따라서 앞으로 나로호는 발사체와 연료공급선의 문제, 기상이변 등이 없으면 발사 15분 전 자동시퀀스 카운트다운까지 순차적으로 발사단계가 진행된다.

나로우주터센터는 이날 새벽부터 발사운용 준비에 들어가 최종 발사시각이 확정되면 발사 2시간여 전부터 연료 주입을 시작할 예정이다.

역사적인 나로호의 최종 발사사인은 발사 20분 전쯤에 내려진다.

이후 발사 15분 전 자동 카운트다운에 들어가 발사 3.8초 전에 1단 엔진이 점화되고 추력이 142t에 도달하면 나로호가 이륙하게 된다.

나로호는 이륙 215초 후 고도 177㎞ 상공에서 위성을 감싸고 있던 페어링이 떨어져 나가고 이륙 232초 후 고도 196㎞에 이르면 발사체 1단이 분리돼 나간다.

이어 이륙 395초 후 2단 로켓이 점화되기 시작해 이륙 453초 시점에서 2단 연소종료 및 목표궤도 진입이 이뤄진다.

또한 고도 300여㎞ 상공에 도달하는 이륙 540초 후 시점에서 목표궤도에 진입한 과학기술위성 2호가 분리된다.

<나로호> '비상사태 대비도 확실히' (고흥<나로도>=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한국 첫 우주발사체 나로호(KSLV-I)의 발사를 하루 앞둔 8일 오후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앞바다에 소방정 한척과 해경 경비정 한척이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 정선해 있다. 2010.6.8 jihopark@yna.co.kr

따라서 목표궤도 진입 여부는 과학기술위성2호가 분리되는 이륙 540초 후에 결정되며 이에 대한 성공 여부 확인은 데이터 분석 작업을 거쳐 발사 후 약 1시간 뒤 공식 발표될 예정이다.

이번 나로호 발사의 최종 성공 여부가 걸린 과학기술위성 2호와 대전 KAIST 인공위성연구센터 지상국과의 첫 교신은 발사 후 약 13시간 뒤 확인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주 선진국들도 첫 발사 성공률이 27% 수준이지만 나로호 발사 성공에 대한 기대감은 어느 때보다 높다는 분석이다.

이번 나로호 발사는 '우리 땅에서 우리 위성을 우리 발사체'로 쏘아 올리면서 자연스럽게 우주강국으로 발돋움한다는 점에서 중대한 의미를 갖는다.

100㎏급 인공위성을 지구 저궤도에 진입시킬 목적의 나로호 개발 사업은 지난 2002년 8월 시작됐으며 항우연이 2004년 10월 러시아 후르니체프사와 발사체 시스템 협력을 계약하면서 본궤도에 올랐다.

나로호는 1단 액체 엔진과 2단 킥모터(고체연료 엔진)로 구성된 2단형 발사체로, 1단은 러시아와 공동으로 개발했으며 2단은 순수 국내기술로 만들어졌다.

하지만, 지난해 8월19일 발사 시도에서도 나로호는 발사 몇 분을 남겨두고 발사가 연기되는 사례가 발생하는 등 '100% 발사 성공'을 장담하기는 이르다는 지적이다.

더욱이 지난해 8월25일 1차 발사에서 '절반의 성공', '사실상 실패' 등 논란을 불러 일으킨 페어링 미분리 문제가 완전히 해결돼 이번에는 제대로 작동할지는 여전히 미지수다.

특히 이번 2차 발사에서도 발사 이틀전 나로호 기립 과정에서 발사대 연결 구조물과의 전기신호가 불안정한 현상이 발생해 기립 작업이 수 시간 지연되고 '밤샘점검'이 이뤄지는 등 앞으로 어떤 변수가 숨어 있을지는 아무도 예측하기 어렵다고 우주항공 전문가들은 강조한다.

kimys@yna.co.kr

              

번호 제 목 이름 등록일 열람

72

삼성전자 "3분기 태블릿PC 출시" 웹마스터

2010-06-17

463

71

"北 특수부대 18만여명, 南 침투 대기" 웹마스터

2010-06-16

371

70

매매 아파트값 허위 신고자에 과태료 `폭탄' 웹마스터

2010-06-16

371

69

불륜남녀 장애남편 방화살해 8개월만에 들통 웹마스터

2010-06-16

519

68

장마철 `찜찜한 4인방`이 몰려온다 웹마스터

2010-06-16

517

67

미군, 대잠 능력 제고 새 무기체계 도입 웹마스터

2010-06-16

460

66

나사 "2013년 우주폭풍 지구 덮칠 것" 웹마스터

2010-06-16

431

65

군, 속이고 감추고…잘됐다던 초기대응 ‘엉망’ 웹마스터

2010-06-11

474

64

경찰 '김수철' 얼굴 사진 직접 공개 웹마스터

2010-06-11

561

63

연료 조절 실패? 배관서 연료 누출? 바다에 수장된 ‘5... 웹마스터

2010-06-11

608

62

연 3.3%대 주택대출 내주 출시 웹마스터

2010-06-10

475

61

화 났을 때 30분 운동, 큰 싸움 막는다 웹마스터

2010-06-10

531

60

[나로호 발사 연기] 소방용액 노즐 말썽… 한국 발사대... 웹마스터

2010-06-10

737

59

육군 소장, 북한에 야전교범 통째 넘겨 웹마스터

2010-06-10

995

58

[커버스토리] 긴박한 한반도 긴급진단 웹마스터

2010-06-09

448

 

[1][2][3][4][5][6] 7 [8][9][10][다음 10개]

 

 
☎ 02)775-8801~2      Fax 02)734-8803      E메일 kspia11@hanmail.net
서울특별시 종로구 견지동 110-32 우정에쉐르 3층      대표이사 : 하 금 석
사업자등록번호 : 101-81-80795       통신판매 : 제2008-서울종로-0965호
Copyright ⓒ 한국에스피아이연합회.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 접속현황
오늘방문자:   46명
전체방문자:   239537명